기시다, 첫 회견 일성 “김정은과 조건없이 마주할 각오”

기시다 후미오 일본 신임 총리가 ‘북한의 일본인 납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조건 없는 북일정상회담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일본 NHK에 따르면 기시다 총리는 4일 총리 관저에서 첫 기자회견을 열고 모두 발언에서 “납치 문제는 가장 중요한 과제”라며 “납치 피해자가 하루라도 빨리 돌아올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하고, 조…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