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베이징올림픽 외교적 보이콧… 중국 ‘반발’·IOC ‘난처’

미국이 끝내 내년 2월 베이징 동계올림픽에 대한 ‘외교적 보이콧'(diplomatic boycott)으로 강행하면서 미중 갈등이 격화되고 있다.젠 사키 백악관 대변인은 6일(현지시각) “바이든 행정부는 신장자치구에서의 지속적인 학살과 반인도적 범죄 등 심각한 인권 유린을 고려해 어떤 외교적 및 공식적 대표단도 베이징 올림픽과…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