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의 산, 들, 바다에 뿌려진 죽음들… 그곳에 다시 가보니

2019년, 부산발전연구원(현 부산연구원)은 ‘부산관광의 새로운 기획, 다크투어리즘(Dark Tourism)’이라는 보고서를 낸다. 여기에는 ‘특별한 경험, 체험형 관광 욕구’가 높아지는 것이 최근의 관광 트렌드라고 나와 있다. 그러면서 임진왜란의 왜성부터 일제강점기 만세운동 집결지, 한국전쟁 당시 대통령 임시 관저와 부산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