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가, 퇴임 후 첫 야스쿠니신사 참배 “전 총리로서 왔다”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전 일본 총리가 퇴임 후 처음으로 야스쿠니신사를 참배했다.일본 NHK에 따르면 17일 스가 전 총리는 야스쿠니신사의 추계 예대제가 시작된 이날 직접 참배했다. 그는 참배를 마치고 기자들에게 “전 내각총리대신으로서 왔다”라며 “나라를 위해 고귀한 생명을 바친 영령에게 존숭의 마음을 표현하고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