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인을 ‘원OO’이라고 부르면 한일관계가 개선될까

일본 출신의 재한이주여성 Y씨는 최근 대학생 딸로부터 충격적인 이야기를 들었다. “엄마가 일본인인 것이 부끄러워서 남자친구에게도 엄마의 존재를 알리기 싫다”는 것. 며칠 뒤 딸은 자신의 발언을 사과하면서 이렇게 부연했다.”중학교 때 친구들이 나를 ‘쪽바리’라고 놀렸던 게 트라우마로 남았어.” 1965년 한일기본조약…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