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사도광산 추천 승인에 반크 “역사왜곡 알리는 캠페인 전개”

“내년 등재 여부 결정 날 때까지 국제 여론 조성에 국민·재외동포 나서달라”(서울=연합뉴스) 왕길환 기자 = 일본 정부가 1일 일제 강점기 조선인 강제 노역 현장인 사도(佐渡) 광산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추천하기로 정식 결정한 것과 관련, 사이버 외교 사절단 반크는 “일본이 한국인의 목소리는 전혀 듣지 않겠다는…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