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조선인 강제노역’ 사도광산 세계유산 추천 공식 결정

일본이 일제 강점기 조선인 강제노역 현장인 사도(佐渡) 광산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추천하기로 공식 결정했다.일본 공영방송 NHK에 따르면 1일 일본 정부는 각의(국무회의)에서 사도 광산의 세계문화유산 등재 추천 방침에 대한 승인을 얻었다.이로써 일본은 추천 기한인 2일 유네스코 프랑스 파리 사무국에 추천서를…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