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전선언 ‘표류’, 남북관계는 경직만… 해법 있을까

2022년은 한반도 정세가 요동치는 한 해가 될 전망이다. 우선 3월 9일 남한 대선이 예정되어 있어 기존 대북정책의 기조 변화가 있을 예정이며, 문재인 정부의 임기 말 종전선언의 향방도 올해 결정된다. 북한은 코로나19로 국경봉쇄를 지속하는 가운데 베이징 동계올림픽마저 불참을 통보했다. 대외 상황도 녹록지 않다.미…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