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도 사도광산 세계유산 등재 반대 “분노 일으켜”

한국에 이어 중국도 일본 사도(佐渡)광산의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를 반대하고 나섰다.자오리젠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30일 정례회견에서 일본의 사도광산 세계유산 등재 추진에 관한 중국의 입장을 묻는 말에 “이웃 나라의 고통스러운 기억을 무시하고 세계유산 등재를 시도하는 것은 분노와 반대를 불러일으킬 것”이라고…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