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레반 유엔대사 “포용 준비됐다… 내각에 여성 추가될 것”

(뉴델리=연합뉴스) 김영현 특파원 = 아프가니스탄 재집권 후 폐쇄적인 국정 운영으로 비난받아온 이슬람 무장조직 탈레반이 이제 소수 민족과 여성 등을 포용할 준비가 됐다고 밝혔다.대변인 출신으로 최근 탈레반 과도정부에 의해 유엔(UN)대사로 임명된 수하일 샤힌은 9일 아랍권 매체 알자지라와의 인터뷰에서 ‘아프가니…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