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만 더 같이 있었으면”… 미국 울린 하얀 깃발들

코로나19 희생자를 추모하는 하얀 깃발 68만 개가 미국 정치 수도 워싱턴D.C. 내셔널 몰에서 나부끼고 있다. 내셔널 몰은 전쟁 반대 시위와 대통령 취임식 등이 열리는 정치·문화 중심지로 동쪽으로는 연방의회와 미 대법원, 서쪽으로는 링컨기념관과 한국전쟁 참전용사 기념관이 있다.푸른 잔디밭에 손바닥만 한 하얀 깃…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