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일 폭증하는 일 확진자 수, 진원지는 미군기지

일본에서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다시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일본 전국에 산재한 미군기지가 확산 진원지로 지목되고 있다. 일본 언론들에 따르면, 지난 연말부터 늘어나기 시작한 일본의 코로나19 확진자수는 4일 1268명으로 3개월만에 1000명 대를 넘은 데 이어 5일엔 2638명을 기록하는 등 연일 2배씩 증가하고 있다. 도… 기사 더보기

일 언론 “한일 협력 중요… 기시다, 한국과 대화해야”

북한의 미사일 발사가 계속되자 일본 언론이 한일 관계 개선을 촉구하고 나섰다.일본 유력 일간지 은 6일 사설을 통해 “한국 정부의 분석대로 북한이 탄도미사일을 발사한 것이라면 유엔 결의를 위반한 것”이라며 “일본에 대한 위협도 심각해지고 있다”라고 진단했다.이어 “북한은 외교보다 군사력 강… 기사 더보기

바디백, 미국에서 이 말 하면 잡혀갈 수도

장점만 모아모아, 세련된 디자인의 ‘바디백’ 가죽으로 만들어진 바디백은 발랄함과 고급스러움을 동시에 자아내 따뜻한 봄 날씨에 특히 인기가 좋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 한파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정려원은 고급스럽고 클래식한 카멜 코트에 반달 모양의 크로스 바디백으로 외출하는 모습이 담겼다. ‘바디백’은 ‘고급 바디… 기사 더보기

북한 “베이징올림픽 불참하지만 중국 전적으로 지지”

북한이 중국 올림픽위원회에 편지를 보내 올해 베이징 동계올림픽 불참을 공식화했다. 그러면서도 미국을 중심으로 한 이른바 ‘외교적 보이콧’을 비난하면서, 베이징 올림픽을 전적으로 지지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북한 노동당 기관지 은 7일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올림픽위원회와 체육성은 중화인민공… 기사 더보기

미 ‘의회폭동’ 1년… 바이든 “민주주의 목에 칼날”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사상 초유의 ‘의회 폭동 사태’ 1년을 맞아 도널드 트럼프 당시 대통령과 폭동 세력을 신랄하게 비판했다.바이든 대통령은 6일(현지시각) 1년 전 폭동 사태가 벌어졌던 미 의회에서 대국민 연설을 통해 “미국 대통령이 대선에 관한 거짓말을 퍼뜨리고, 폭도들을 선동해 평화로운 정권 교체를 방해하… 기사 더보기

미국 내 여행지 1순위 플로리다의 비극

오미크론 변종이 미국 내 50개 주 전체에 확산, 감염자가 연일 최소 50만 명에서 100만 명 안팎을 기록하고 있는 가운데 플로리다 지역도 감염자가 폭증하고 있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현지시간 5일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플로리다에서는 2일 3만 9797명에서 3일 5만 1644명, 4일 5만 9487명의 감염자를 기록, 사… 기사 더보기

미얀마 시민들, 캄보디아 훈센 총리 사진 밟고 불태운 이유

미얀마 국민들의 군부쿠데타 저항이 계속되는 가운데, 시민들이 훈센(69) 캄보디아 총리의 방문에 반대하며 시위를 벌이고 있다고 국내 미얀마 민주화운동 지지 시민단체들이 전했다.올해 동남아시아국가연합(아세안) 의장을 맡은 훈센 총리는 7~8일 미얀마를 방문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해 2월 군부쿠데타 이후 미얀마… 기사 더보기

수정액 ‘화이트’? 이또한 일본식 영어입니다

수정액 ‘화이트’라구요? 잘못된 말입니다 보통 ‘화이트’라고 일컫는 수정액은 그 역사가 100년이 채 되지 않았다. 청구서 상단 날인 부분 ‘발부’ 쪽에 도장을 찍었다가, 이를 화이트 수정액으로 지우고 ‘기각’란에 도장을 찍었다. 잘못 쓴 글자나 오타를 지울 때 그리고 수정이 필요한 내용을 지워야 할 때 ‘화이트’를 사용… 기사 더보기

‘리바운드’란 말 들어보셨나요?

격일 단식 50일~58일 치팅하고 리바운드했다가 46kg 돌입! 온라인에서 ‘리바운드’란 말을 마주치게 된다. ‘리바운드’는 흔히 농구 경기에서 쓰이는 말이지만, 그것과는 전혀 다른 의미로 사용된다. 바로 “다이어트로 살을 빼는 데 성공했었는데 다시 원래의 몸무게로 돌아오다”는 뜻이다. 우리가 온라인에서 볼 수 있는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