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극초음속미사일 ‘화성-8’형 첫 시험발사”

[기사 보강 : 29일 오전 7시]북한이 29일, 새로 개발한 극초음속미사일 ‘화성-8’형을 전날(28일) 시험발사했다고 밝혔다.노동당 기관지 은 이날 “국방과학원은 9월 28일 오전 자강도 룡림군 도양리에서 새로 개발한 극초음속 미사일 화성-8형 시험 발사를 진행하였다”고 보도했다.신문은 “첫 시험 발사에서… 기사 더보기

떠나는 스가 총리… 마지막 기자회견까지도 ‘혹평’

취임 1년 만에 퇴임하는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코로나19 긴급사태를 선언하며 마지막 기자회견을 열었다.일본 공영방송 NHK에 따르면 스가 총리는 28일 총리 관저에서 도쿄를 비롯해 일본 전국 19개 지역에 발령한 긴급사태를 내달부터 전면 해제한다고 선언했다. 그리고 29일 일본의 새 총리는 뽑는 집권 자민당의 총… 기사 더보기

중국 “피는 물보다 진해… 남북 관계 개선 지지”

중국 정부가 남북은 같은 민족이라며 관계 개선을 지지한다고 밝혔다.중국 외교부의 화춘잉 대변인은 28일 정례브리핑에서 김여정 북한 노동당 부부장이 지난 25일 담화를 통해 남북정상회담 가능성을 시사한 것에 대한 중국 측 입장을 묻자 이같이 답했다.화 대변인은 “남한과 북한은 같은 민족이고, 피는 물보다 진하다”… 기사 더보기

‘징크스’란 말의 뜻을 정확히 아시나요?

대선 징크스? 대선 국면에서 당연히 대선과 관련된 이슈들이 눈과 귀를 사로잡는다. 그 중 이른바 ‘대선 징크스’도 사람들의 입에 회자된다. 대표적인 대선 징크스로는 ‘국무총리 징크스’가 있다. 총리직을 통해 경쟁자보다 인지도를 쉽게 얻어 대권 도전에 나섰지만, ‘2인자’의 이미지에서 벗어나기 쉽지 않아 김종필 전… 기사 더보기

자민당 총재 선거, 기시다 1위 고노 2위… 결선투표행

[기사 보강: 오후 3시 1분]29일 오후 치러진 일본 자민당 총재 선거에서 예상대로 기시다 후미오 전 자민당 정조회장과 고노 다로 행정개혁상이 결선투표에 진출했다. 그러나 당초 1차 투표에서 1위를 차지할 것으로 예상돼던 고노 후보는 255표로 2위에 머물렀고, 기시다 후보가 1표 많은 256표로 1위를 차지하는 파란을 … 기사 더보기

‘위안부 합의’ 이끈 기시다, 다음 일본 총리 된다

[기사 보강 : 29일 오후 4시 58분]10월 초 임시국회에서 ‘100대’ 일본 총리에 취임일본 자민당 차기 총재로 기시다 후미오 전 정무조사회장이 당선됐다. 이로써 그는 스가 총리에 이어 일본의 100대 총리에도 취임하게 된다.기시다 당선자는 지난 2015년 한일 위안부합의 당시 일본측 외무상으로서 회담을 이끌었던 장본인… 기사 더보기

정의용 “종전선언이야말로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의 시작”

정의용 외교부장관이 문재인 대통령에 이어 종전선언의 중요성을 다시 한번 강조했다. 문 대통령의 제76차 유엔총회 참석 수행을 위해 뉴욕을 방문 중인 정의용 외교부장관은 22일 오후(현지 시간) 미국 외교협회(CFR) 초청 대담회에 참석했다. 미 외교협회는 미국 내에서 영향력이 높은 기업인, 금융인, 법조인, 외교전문… 기사 더보기

난닝구와 빵꾸, 지루박도… 이또한 ‘일본식 영어’였다

누구나 ‘지루박(정확하게는 지르박)’이라는 말을 들어봤을 것이다. ‘지루박’이라는 이 말을 듣게 되면, 먼저 뭔가 그 이미지가 연상되고 좀 품격이 떨어지는 느낌이 받게 된다. 우리가 일상적으로 쓰는 ‘말’이란 그렇게 중요한 의미가 있는 것이다. 그런데 이 ‘지루박’은 뜻밖에도 일본에서 만들어진 일본식 ‘영어’다. 아니… 기사 더보기